정치/경제부 동 산증 권금융인터뷰무 역법 률기 타사회문화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편집  2019.08.23 [17:04]
공지사항 정회원자료실 공개자료실 베트남 진출 기업 소식 사건사고 여행정보 골프칼럼 회원게시판 구인구직
PHOTO News
공지사항
정회원자료실
공개자료실
베트남 진출 기업 소식
사건사고
여행정보
골프칼럼
회원게시판
구인구직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PHOTO News >
금값 6년만에 최고로 치솟자 금 좋아하는 홍콩 소비자도 '주춤'
 
베트남투데이
홍콩의 금 시세 한 달 새 6.2% 상승…올 초보다는 11% 올라
 

(서울=연합뉴스) 정재용 기자 = 유달리 금을 좋아하는 홍콩의 소비자들조차 미국과 중국 간 무역전쟁 여파 등으로 금값이 6년 만에 최고치로 치솟자 금 구매를 멈추고 가격이 안정되기를 관망하고 있다.

 

홍콩의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15일 "무역전쟁의 진행 중인 상황에서 금값이 6년 만에 최고치로 기록하자 홍콩의 소비자들도 금 매입을 중단하고 휴식기를 갖고 있다"고 보도했다.

 

▲    홍콩 귀금속 매장에 진열된 금 팔찌들블룸버그 통신 발행 사진 캡처

 

SCMP에 따르면 홍콩의 금 시세는 지난 12일 기준 1온스당 1천416달러(약 167만원)로, 2013년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홍콩 시장의 금 시세는 한 달 사이 6.2% 상승했으며, 연초 대비 11% 상승했다.

 

홍콩의 금 시세는 지난 6년간 1온스당 1천∼1천200달러 사이를 오르 내렸으나, 올해 들어 급등세를 보인다.

 

금값이 치솟는 원인은 미·중 무역전쟁 여파로 경제가 불안해지자 안전 자산 선호심리가 강해진 것이 주요 원인으로 꼽히고 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금리 인하 가능성도 금값 상승을 견인하고 있다.

 

금값이 오르자 금에 대한 선호도가 다른 나라에 비해 높은 홍콩의 소비자들도 금 매입을 꺼리고 있다.

 

대부분의 귀금속 매장도 소비자들의 발길이 끊겨 한산한 모습이라고 SCMP는 전했다.

 

12일 홍콩섬 노스포인트 지역의 귀금속 매장 10여곳을 둘러본 결과 절반 이상이 손님이 한 명도 없었다는 것이다.

 

60여년간 귀금속 매장을 운영해 오고 있는 한 매장 주인은 "홍콩 사람들은 필요할 때 금을 산다"면서 "작년에는 금을 사려는 사람들이 몰려들었지만, 지금은 사정이 다르다"고 말했다.

 

금값이 떨어질 때를 기다려 매입을 꺼린다는 분석이다.

 

이밖에 돼지띠의 해에 결혼을 꺼리는 홍콩 사람들의 관습도 올해 금 수요를 낮추는 요인으로 꼽히고 있다. [출처,연합뉴스]


기사입력: 2019/07/16 [10:52]  최종편집: ⓒ vietnam2day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PHOTO News] "미래가 불안하다"…홍콩인, 대만 이민 신청 급증 베트남투데이 2019/08/20/
[PHOTO News] 베트남서 사상 첫 광복절 기념행사 개최 베트남투데이 2019/08/13/
[PHOTO News] 美, 中 환율조작국 지정에 금융시장 '출렁'…안전자산 강세 베트남투데이 2019/08/07/
[PHOTO News] 베트남 경제학자 "한일 갈등, 베트남 경제에 직접 영향" 베트남투데이 2019/07/29/
[PHOTO News] 금값 6년만에 최고로 치솟자 금 좋아하는 홍콩 소비자도 '주춤' 베트남투데이 2019/07/16/
[PHOTO News] 골든볼 이강인 "형들과 함께해서 행복했다…모든 순간이 추억" 베트남투데이 2019/06/17/
[PHOTO News] [U20월드컵] '골든볼 후보' 이강인 "결승전 역사적인 날 될 것…이기고 싶다" 베트남투데이 2019/06/12/
[PHOTO News] 100만명 시위에도 홍콩당국 "범죄인 인도법안 강행"…中 "지지" 베트남투데이 2019/06/11/
[PHOTO News] 최태원, 베트남 총리·양대 총수 회동…전방위 파트너십 강화 베트남투데이 2019/06/07/
[PHOTO News] '세금계산서 사칭 메일 열지마세요'…첨부파일 열면 악성코드 베트남투데이 2019/05/31/
[PHOTO News] 日언론 "美 '北미사일 또 발사시 안보리 대응' 주변국에 밝혀" 베트남투데이 2019/05/22/
[PHOTO News] 트럼프, '3조6천억 투자' 신동빈 면담…"한국은 훌륭한 파트너"(종합3보) 베트남투데이 2019/05/14/
[PHOTO News] 美, 무역협상중 2천억달러 中제품 관세 25%로 인상(종합) 베트남투데이 2019/05/10/
[PHOTO News] 삼성전자 베트남 모바일 R&D센터 대폭 확충(종합) 베트남투데이 2019/05/01/
[PHOTO News] 노트르담 대성당, 목재·고딕 양식이 불길 키웠다(종합) 베트남투데이 2019/04/16/
[PHOTO News] 대형 산불 고성·속초·강릉·동해·인제 '재난사태' 선포(종합) 베트남투데이 2019/04/05/
[PHOTO News] 주베트남 한국대사관, 27년 셋방살이 끝내고 독립청사 입주 베트남투데이 2019/04/04/
[PHOTO News] LS전선아시아, 베트남 태양광발전소에 케이블 공급계약 베트남투데이 2019/03/25/
[PHOTO News] "북한처럼 하잔 거냐" 러시아 곳곳 '인터넷 고립法' 반대 시위 베트남투데이 2019/03/11/
[PHOTO News] 항공 관측으로 미세먼지 원인 규명…"중국과 협상자료로 활용" 베트남투데이 2019/03/08/
1/27
최근 인기기사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Copyright ⓒ 2007 ~ 2009 베트남 투데이 . All rights reserved.
Contact us :  vietnam2day@vietnam2day.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