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부 동 산증 권금융인터뷰무 역법 률기 타사회문화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편집  2019.02.19 [09:05]
공지사항 정회원자료실 공개자료실 베트남 진출 기업 소식 사건사고 여행정보 골프칼럼 회원게시판 구인구직
PHOTO News
공지사항
정회원자료실
공개자료실
베트남 진출 기업 소식
사건사고
여행정보
골프칼럼
회원게시판
구인구직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PHOTO News >
'59년만의 우승' 도전…2019 아시안컵, 오늘 개막
 
베트남투데이
▲     손흥민·황의조, 아시안컵 MVP·득점왕 도전 (CG)    [연합뉴스TV 제공]

 

 '아시아 최대 축구잔치'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이 6일 오전 1시(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의 자예드 스포츠시티 스타디움에서 개최국 UAE와 바레인의 조별리그 A조 1차전 개막전을 시작으로 28일간 열전에 들어간다.

 

17회째를 맞는 아시안컵은 1956년 1회 대회를 시작으로 4년마다 열리는 AFC 가맹국 최고의 축구대회로 우승팀에는 국제축구연맹(FIFA) 컨페더레이션스컵 출전권을 준다.

 

파울로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1956년 1회 대회와 1960년 2회 대회 연속 우승 이후 59년 동안 이어진 '무관 행진'에 마침표를 찍겠다는 각오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무대에서 연일 골 소식을 전하는 '손세이셔널' 손흥민(토트넘)과 지난해 아시안게임에서 득점왕(9골)에 오른 '원샷원킬' 황의조(감바 오사카)의 물오른 발끝에 기대를 건다.

 

▲     [그래픽] 2019 아시안컵 조 편성 및 역대 성적

 

한국은 조별리그 C조에서 필리핀(116위)과 7일 오후 10시 30분 두바이의 알막툼 스타디움에서 1차전을 펼친다.

 

이어 키르기스스탄(91위)과 12일 오전 1시 알아인의 하자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2차전을 치른 뒤 16일 오후 10시 30분 아부다비의 알나얀 스타디움에서 중국(76위)과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맞붙는다.

 

올해 아시안컵 우승은 한국-이란-일본-호주의 4파전이 예상된다.

 

국내 팬들은 '쌀딩크'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의 돌풍에도 기대감을 건다.

 

2007년 대회 때 공동 개최국(인도네시아·말레이시아·베트남·태국) 자격으로 본선에 자동 진출해 8강까지 진출한 게 역대 최고 성적인 베트남은 '박항서 매직'을 앞세워 역대 최고 기록 경신에 나설지 관심거리다.

 

'젊은 사령탑' 김영준(36) 감독이 지휘봉을 잡은 북한(109위)은 E조에서 사우디아라비아(69위), 카타르(93위), 레바논(81위) 등 쉽지 않은 상대와 만나게 돼 난항이 예상된다.

[출처,연합뉴스]


기사입력: 2019/01/07 [10:23]  최종편집: ⓒ vietnam2day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PHOTO News] 캄보디아 식물로 한국이 화장품 만들어…이익공유 첫 사례 베트남투데이 2019/02/13/
[PHOTO News] [단독] 대전·보은에 ‘현대판 노다지’ 10조원대 바나듐 찾았다 베트남투데이 2019/01/24/
[PHOTO News] LS전선, 대만 해상풍력단지에 해저케이블 170㎞ 공급 베트남투데이 2019/01/08/
[PHOTO News] '59년만의 우승' 도전…2019 아시안컵, 오늘 개막 베트남투데이 2019/01/07/
[PHOTO News] 베트남 총리 "한-베 국민 친밀해져"…박항서 감독에 훈장 베트남투데이 2018/12/24/
[PHOTO News] "베트남, 2차 북미정상회담 유치 의사 밝혀" 베트남투데이 2018/12/14/
[PHOTO News] 한국, 국가브랜드 가치 2조 달러…세계 10위 베트남투데이 2018/10/23/
[PHOTO News] 문대통령, 68년 만에 조국 찾은 6·25 전사자에 거수경례 베트남투데이 2018/10/01/
[PHOTO News] 남북정상, 백두산 천지 오르다…부부 동반 산책도(종합3보) 베트남투데이 2018/09/20/
[PHOTO News] 文 "남북 첫 비핵화안 합의" 金 "핵무기없는 평화의땅 노력확약" 베트남투데이 2018/09/19/
[PHOTO News] 초강력 허리케인 플로렌스에 美남동부 초비상…150만명 대피령(종합) 베트남투데이 2018/09/12/
[PHOTO News] BMW 화재 '바이패스 밸브' 오작동 때문?…실험으로 검증한다 베트남투데이 2018/09/05/
[PHOTO News] '안희정 무죄' 김지은 "끝까지 살아남아 진실 밝힐 것" 베트남투데이 2018/08/14/
[PHOTO News] 2018 아시안게임 축구 일정 공개…한국, 바레인과 15일 첫 경기 베트남투데이 2018/08/14/
[PHOTO News] "폭염이 방화범"…전국서 자연발화 추정 화재 잇따라 베트남투데이 2018/08/02/
[PHOTO News] 발암물질 가능성으로 판매 중지된 고혈압약은? 베트남투데이 2018/07/09/
[PHOTO News] 'G2 충돌' 파장은 어디까지…미중 무역전쟁 문답풀이 베트남투데이 2018/07/06/
[PHOTO News] '깜깜이' 국회특활비…숱한 논란에도 제도개선은 아직 베트남투데이 2018/07/05/
[PHOTO News] "한류 편승?"…베트남서 한국기업으로 위장한 中매장 급증 베트남투데이 2018/06/29/
[PHOTO News] [월드컵] "조현우, 독일을 막다…노이어는 어딜 간 거야?" 베트남투데이 2018/06/28/
1/27
최근 인기기사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Copyright ⓒ 2007 ~ 2009 베트남 투데이 . All rights reserved.
Contact us :  vietnam2day@vietnam2day.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