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부 동 산증 권금융인터뷰무 역법 률기 타사회문화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편집  2019.09.19 [06:02]
공지사항 정회원자료실 공개자료실 베트남 진출 기업 소식 사건사고 여행정보 골프칼럼 회원게시판 구인구직
PHOTO News
공지사항
정회원자료실
공개자료실
베트남 진출 기업 소식
사건사고
여행정보
골프칼럼
회원게시판
구인구직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PHOTO News >
"베트남, 2차 북미정상회담 유치 의사 밝혀"
 
베트남투데이

한국정부 소식통 인용해 보도…'아시아 중립무대'로서 무게 
워싱턴 외교가 "北 몽골 선호, 美 '겨울 몽골' 난색" 관측도

 

▲     북미정상회담 2019년 예정 (PG)[최자윤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워싱턴=연합뉴스) 송수경 이해아 특파원 = 베트남 정부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간 2차 북미 정상회담 유치 의사를 피력했다고 미 CNN방송이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CNN은 베트남 고위 당국자들이 2차 북미 정상회담을 자국에서 개최하는 데 관심이 있다는 뜻을 한국 정부 측에 전달했다고 한국 정부 소식통을 인용해 전했다.

 

미국은 베트남이 과거의 전쟁으로 미국과 적대관계에 놓였지만 이를 극복하고 경제발전을 이뤘다는 점 등을 들어 북미 관계에서 '베트남 모델'을 공개적으로 거론해 온 바 있다.

북한은 최근 지난해 2월 발생한 김 위원장의 이복형인 김정남 암살 사건과 관련, 베트남 여성을 끌어들인 데 대해 베트남 정부에 비공식적으로 사과의 뜻을 전달하며 관계 회복에 나섰다는 소식이 전해진 바 있다.

 

다만 2차 북미 정상회담의 시기는 김 위원장의 서울 답방 시점의 영향을 받을 수 있다고 CNN은 보도했다.

 

이와 관련, 비핵화에 대한 북한의 입장에 밝은 한 당국자는 CNN에 김 위원장의 서울 답방이 계속 늦어질 경우 이는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 간 2차 북미 정상회담 시기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밝혔다.

 

이런 가운데 마크 램버트 국무부 동아태 부차관보 대행이 최근 베트남을 다녀온 사실이 알려지면서 그 배경에 관심이 모아지기도 했다.

 

워싱턴의 한 소식통은 "일상적인 아웃리치의 일환으로 알고 있으며, 다른 나라도 같이 돌고 있다"고 말했다.

 

국무부 대변인실은 램버트 대행의 베트남 방문에 대한 연합뉴스의 질의에 "외교 대화의 세부사항에 대해 언급하지 않을 것"이라고만 했다.

 

북미 교착국면 장기화로 인해 2차 북미 정상회담 개최를 위한 실무 조율도 표류하는 흐름이 연출되는 가운데 베트남이 북미 정상회담 개최를 희망한 것으로 알려짐에 따라 북미 정상 간 2차 핵 담판 장소로 어느 지역이 선정될지에 다시 관심이 쏠린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1일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G20(주요 20개국) 정상회의를 기해 개최된 미·중 정상회담을 마친 뒤 김 위원장과의 2차 정상회담이 내년 1월이나 2월에 열릴 것 같다면서 "세 군데의 장소를 검토 중이다. 우리는 아직 장소를 결정하지 않았다"고 밝힌 바 있다.

 

이와 관련해 김 위원장의 이동 거리 등을 감안해 아시아 지역내 정치·외교적 '중립무대'들이 낙점될 가능성이 워싱턴 외교가 안팎에서 무게 있게 제기돼왔다. 특히 아시아에서 북한 대사관이 있는 인도네시아, 베트남, 몽골 등이 후보지로 거론돼 왔다.

 

트럼프 대통령이 당시 기자들과의 문답에서 '(2차 북미정상회담 개최 장소가) 아시아인가'라는 질문에 즉답을 피한 채 "비행거리 내에서(Within plane distance)"라고 답한 것을 두고도 북측이 비행기 사정 등으로 인해 장거리 이동에 어려움을 느낄 수 있는 점을 감안, 아시아를 염두에 두고 발언한 것이 아니냐는 해석이 나왔었다.

 

워싱턴 외교가 안팎에서는 북한이 몽골 울란바토르를 선호하고 있으나 미국 측이 동절기 추위 등을 들어 일단 난색을 표명했다는 이야기도 나오고 있다. 몽골은 북한 입장에서 육로 이동이 가능한 점 등 접근성이 이점으로 꼽힌다.

 

정부 차원에서 유치 의사를 피력한 것으로 알려진 베트남, 그리고 북측이 당초 선호했던 것으로 알려진 몽골은 리용호 북한 외무상이 최근 방문한 국가들이기도 하다.

 

리 외무상은 지난달 29일부터 이달 2일까지 베트남을 방문,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를 예방하고 팜 빈 민 베트남 부총리 겸 외교부 장관과 회담했으며, 지난 8일에는 몽골을 방문해 담딘 척트바타르 외교부 장관과 회담한 바 있다.

 

다만 미국은 유럽도 2차 북미정상회담 후보지에서 완전히 배제하고 있는 것은 아니라는 관측도 나오고 있어 이후 양국간 논의의 향배가 주목된다. 유럽에서 열릴 경우 스웨덴, 스위스 등 역시 중립적 국가들이 거론된다.

 

그러나 시간과 장소 등 2차 북미정상회담 개최를 위한 구체적 논의를 위해선 일단 북미 고위급 회담 및 실무회담 등 후속 대화의 조기 재개 여부가 관건이 될 전망이다. [출처,연합뉴스]


기사입력: 2018/12/14 [12:18]  최종편집: ⓒ vietnam2day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PHOTO News] GS건설, 태국서 2천755억원 규모 플랜트 공사 수주(종합) 베트남투데이 2019/09/11/
[PHOTO News] [3보] 文대통령 "조국 임명 안하면 나쁜 선례…개혁 마무리 맡기려해" 베트남투데이 2019/09/09/
[PHOTO News] 北, 한미훈련 종료에도 미사일 발사…軍, 日요청에 정보공유(종합2보) 베트남투데이 2019/08/24/
[PHOTO News] LS전선, 네팔 히말라야 고산지대에 광통신망 만든다 베트남투데이 2019/08/23/
[PHOTO News] "미래가 불안하다"…홍콩인, 대만 이민 신청 급증 베트남투데이 2019/08/20/
[PHOTO News] 베트남서 사상 첫 광복절 기념행사 개최 베트남투데이 2019/08/13/
[PHOTO News] 美, 中 환율조작국 지정에 금융시장 '출렁'…안전자산 강세 베트남투데이 2019/08/07/
[PHOTO News] 베트남 경제학자 "한일 갈등, 베트남 경제에 직접 영향" 베트남투데이 2019/07/29/
[PHOTO News] 금값 6년만에 최고로 치솟자 금 좋아하는 홍콩 소비자도 '주춤' 베트남투데이 2019/07/16/
[PHOTO News] 골든볼 이강인 "형들과 함께해서 행복했다…모든 순간이 추억" 베트남투데이 2019/06/17/
[PHOTO News] [U20월드컵] '골든볼 후보' 이강인 "결승전 역사적인 날 될 것…이기고 싶다" 베트남투데이 2019/06/12/
[PHOTO News] 100만명 시위에도 홍콩당국 "범죄인 인도법안 강행"…中 "지지" 베트남투데이 2019/06/11/
[PHOTO News] 최태원, 베트남 총리·양대 총수 회동…전방위 파트너십 강화 베트남투데이 2019/06/07/
[PHOTO News] '세금계산서 사칭 메일 열지마세요'…첨부파일 열면 악성코드 베트남투데이 2019/05/31/
[PHOTO News] 日언론 "美 '北미사일 또 발사시 안보리 대응' 주변국에 밝혀" 베트남투데이 2019/05/22/
[PHOTO News] 트럼프, '3조6천억 투자' 신동빈 면담…"한국은 훌륭한 파트너"(종합3보) 베트남투데이 2019/05/14/
[PHOTO News] 美, 무역협상중 2천억달러 中제품 관세 25%로 인상(종합) 베트남투데이 2019/05/10/
[PHOTO News] 삼성전자 베트남 모바일 R&D센터 대폭 확충(종합) 베트남투데이 2019/05/01/
[PHOTO News] 노트르담 대성당, 목재·고딕 양식이 불길 키웠다(종합) 베트남투데이 2019/04/16/
[PHOTO News] 대형 산불 고성·속초·강릉·동해·인제 '재난사태' 선포(종합) 베트남투데이 2019/04/05/
1/27
최근 인기기사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Copyright ⓒ 2007 ~ 2009 베트남 투데이 . All rights reserved.
Contact us :  vietnam2day@vietnam2day.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