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부 동 산증 권금융인터뷰무 역법 률기 타사회문화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편집  2018.10.17 [09:02]
공지사항 정회원자료실 공개자료실 베트남 진출 기업 소식 사건사고 여행정보 골프칼럼 회원게시판 구인구직
PHOTO News
공지사항
정회원자료실
공개자료실
베트남 진출 기업 소식
사건사고
여행정보
골프칼럼
회원게시판
구인구직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PHOTO News >
월마트, 기상천외한 '전직원 퇴근 배송제' 시행
 
베트남투데이

'아마존 추월' 목표…차량공유 '우버 방식' 도입

 

 

 

미국 최대 유통체인 월마트가 전자상거래 분야의 최강자인 아마존을 추월하기 위해 기상천외한 상품배송 방법을 고안해냈다.

 

1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 등에 따르면 월마트는 이날 전 직원이 퇴근할 때 온라인 주문 상품을 직접 소비자에게 배송해주는 '퇴근 배송제'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현재 아칸소와 뉴저지 등에 있는 월마트 매장 3곳에서 시범실시 중인 퇴근 배송제는 직원들의 배송 수당 등이 결정되면 미 전역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이는 차량공유업체 우버의 영업방식과 유사하다. 우버가 택시를 소유하지 않고 택시영업을 하는 것처럼 월마트도 배송차량을 보유하지 않고 직원들을 활용해 상품배송에 나서겠다는 것이다.

 

이 같은 획기적인 퇴근 배송제는 월마트가 전자상거래 총괄 CEO(최고경영자)로 영입한 마크 로어 전 제트닷컴 창업주의 머리에서 나온 것이다.

 

로어는 "퇴근 배송제는 월마트가 가진 장점을 십분 활용한 것"이라며 "이는 앞으로 전자상거래 분야에서 게임의 룰을 바꿔놓는 '게임 체인저'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실제로 월마트는 미 전역에 4만7천여 개 매장을 보유하고 있으며, 직원 수는 100만 명을 웃돌고 있다. 게다가 미국 인구의 90%가 월마트 매장에서 직경 10마일(16㎞) 내에 거주하고 있다.

 

이에 따라 오전에 온라인으로 주문된 상품을 직원들이 퇴근하면서 직접 배송하는 방식은 상당한 효과를 발휘할 것이라고 미국 언론들은 전했다.

 

특히 월마트는 더 빠른 배송을 위해 미국 내 물류센터를 확장하고, 소규모 온라인 쇼핑몰을 잇달아 사들였다.

 

지난해 8월에는 온라인 소매업체 제트닷컴(Jet.com)을 33억 달러에 인수했고, 지난 1월과 2월에는 온라인 구두 판매업체 슈바이(ShoeBuy)와 아웃도어 전문 소매업체 무스조((Moosejaw)를 사들였다.

 

3월에도 온라인 의류판매회사인 모드클로스(ModCloth)를 인수하는 등 온라인 시장에서 '문어발식'에 가까운 확장을 하고 있다.

 

월마트의 온라인 강화 전략은 실적으로 이어지고 있다. 월마트가 최근 발표한 1분기 실적을 보면 미국 시장에서의 온라인 판매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무려 63% 증가했다.

 

전 분기의 판매증가율 29%과 비교해도 크게 증가한 수치다. 1년 이상 개점한 미국 내 일반 매장에서의 매출 증가율은 1.4%를 기록했다.

 

현재 월마트 온라인에서 구매할 수 있는 상품 종류가 5천만 개에 달한다. 전 분기에 3천500만 개였고, 작년 1분기에 1천만 개였던 것에 비하면 기하급수적으로 늘고 있는 셈이다.

[출처,연합뉴스]


기사입력: 2017/06/02 [09:20]  최종편집: ⓒ vietnam2day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PHOTO News] 문대통령, 68년 만에 조국 찾은 6·25 전사자에 거수경례 베트남투데이 2018/10/01/
[PHOTO News] 남북정상, 백두산 천지 오르다…부부 동반 산책도(종합3보) 베트남투데이 2018/09/20/
[PHOTO News] 文 "남북 첫 비핵화안 합의" 金 "핵무기없는 평화의땅 노력확약" 베트남투데이 2018/09/19/
[PHOTO News] 초강력 허리케인 플로렌스에 美남동부 초비상…150만명 대피령(종합) 베트남투데이 2018/09/12/
[PHOTO News] BMW 화재 '바이패스 밸브' 오작동 때문?…실험으로 검증한다 베트남투데이 2018/09/05/
[PHOTO News] '안희정 무죄' 김지은 "끝까지 살아남아 진실 밝힐 것" 베트남투데이 2018/08/14/
[PHOTO News] 2018 아시안게임 축구 일정 공개…한국, 바레인과 15일 첫 경기 베트남투데이 2018/08/14/
[PHOTO News] "폭염이 방화범"…전국서 자연발화 추정 화재 잇따라 베트남투데이 2018/08/02/
[PHOTO News] 발암물질 가능성으로 판매 중지된 고혈압약은? 베트남투데이 2018/07/09/
[PHOTO News] 'G2 충돌' 파장은 어디까지…미중 무역전쟁 문답풀이 베트남투데이 2018/07/06/
[PHOTO News] '깜깜이' 국회특활비…숱한 논란에도 제도개선은 아직 베트남투데이 2018/07/05/
[PHOTO News] "한류 편승?"…베트남서 한국기업으로 위장한 中매장 급증 베트남투데이 2018/06/29/
[PHOTO News] [월드컵] "조현우, 독일을 막다…노이어는 어딜 간 거야?" 베트남투데이 2018/06/28/
[PHOTO News] 트럼프 "김정은과 즉각적인 비핵화 시작하자는 합의문에 서명"(종합) 베트남투데이 2018/06/24/
[PHOTO News] 주한미군 73년 만에 용산서 나간다…평택 시대 개막 베트남투데이 2018/06/21/
[PHOTO News] 인천공항점 새 주인은 누구…면세점 판도 변화 예고 베트남투데이 2018/06/19/
[PHOTO News] 광역단체장 민주 14·한국 2·무소속 1… 與 지방권력도 '접수'(종합4보) 베트남투데이 2018/06/14/
[PHOTO News] 北美 "완전한 비핵화·안전보장" 합의…트럼프 "한미훈련 중단" 베트남투데이 2018/06/12/
[PHOTO News] [북미회담 D-1] 트럼프 "베리 굿"·北 "성과 축원"…기대감 '업' 베트남투데이 2018/06/11/
[PHOTO News] 반중감정 확산에 화들짝…베트남, 경제특구법안 처리 연기(종합) 베트남투데이 2018/06/10/
1/27
최근 인기기사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Copyright ⓒ 2007 ~ 2009 베트남 투데이 . All rights reserved.
Contact us :  vietnam2day@vietnam2day.com  for more information.